More

    건강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‘이것’ 효과


    아몬드는 견과루 중에서 비타민 e가 가장 많이 들어 있는 식품 중 하나로 건강ㅇ ㅔ매우 이로운 효\능을 얻을 수 있습니다. 그런데 한 연구 결과를 살펴보면 그냥 먹어도 좋은 아몬드를 물에 불려 먹으면 더 건강에 좋다고 합니다.

    물에 불려 먹는 방식은 신기하면서도 어떤 효과들이 있을지 너무 궁금하지 않나요??

    아몬드를 물에 7~8시간 불려 섭취를 하면 소화효소가 증진디고 포만감을 높여주는 효과가 있습니다. 기존에 가지고 있던 효능들에 추가되는 2가지 효능을 그대로 흡수할 수 있는 것입니다.

    혈관청소

    혈액은 몸 구석구석 영양소를 공급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. 최근 고지방 섭취가 증가함에 따라 ‘혈관’에 노폐물이 쌓이고 막히는 ‘심혈과 질환’발생률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데 아몬드 섭취만으로 위와 같은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.

    실제 미국심장학회에서 발표한 연구에 따으면 일주일에 5번 이상 아몬드를 섭취한 사람은 협심증 발병률이 절반으로 줄었다고 밝혀졌습니다. 이밖에도 오메가-3와 비타민 E 등 좋은 영양소가 체내 콜레스테롤을 조절해주어 혈액이 뭉치는 혈전을 억제할 수 있습니다.

    뇌 건강 강화

    불포한 지방산이 풍부한 아몬드는 뇌세포에 쌓이는 노페물을 제거하고 뇌기능을 활성화시켜 기억력과 집중력을 높여줄 뿐만 아니라, 치매 예방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.

    강력한 소염효과

    2013년 열린 한국영양학회에서 제프리 블룸버그 박사는 아몬드에 풍부한 ‘ 알파-토코페를 비타민E가 강력한 향산화 작용을 해 염증 매개물질의 합성을 억제하고 세포의 변종과 심혈관 질환 발병 위험을 낮추는데 큰 기여를 했다고 밝혔습니다.

    즉, 우리가 알고 있는 질병의 초기는 대부분 염증으로 시작되기 때문ㅇ ㅔ아몬드를 구준히 섭취하면 강력한 소염작용으로 염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.

    포만감

    풍부한 식이섬유로 체중관리에 도움을 주는 아몬드는 100g당 섬유질11g으로 바나나보다 6배, 땅콩과 호두보다 1.5배 많습니다. 그 덕분에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은 아몬드를 통해 허기진 배를 달래고 포만감을 높이는 효과를 얻고 있습니다.

    혈당조절

   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연구팀은 대학생73명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 실험을 진행했습니다. 매일 아침 간식으로한 그룹은 통밀 크래커를, 다른 한 그룹은 아몬드를 섭취하도록 하여 변화를 지켜봤습니다.

    그 결과, 두 그룹 다 콜레스테롤과 공복혈당 수칙 ㅏ재선되는 효과를 나타냈는데 특히 아몬드를 섭취한 그룹은 혈당 조절 능력 및 심장 대사 위험 지표가 눈에 띄게 낮아졌다고 밝혔습니다.

    (*국제 학술지 ‘뉴트리언트’ 2018년 8월 게재 )

    아무리 좋은 식품이라도 과하게 섭취할 경우 오히려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어 적정량 섭취가 중요합니다. 일일 권장섭취량은 하루 약 23알 정도이며 아침,점심,저녁으로 나워 허기질 때 섭취하면 좋습니다.

    일상생활에서 쉽고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최고의 건과류 중 하나인 아몬드는 꾸준히 챙겨먹으면 체중관리 뿐만아니라 건강개전에도 탁월한 효능을 얻을 수 있습니다.

    최근 핫이슈

    이것도 읽어보세요!